[장승배기] 명성횟집 - 맛좋은 동네 횟집 ├[먹고뜯고즐기고]


친하게 지내는 형님께서 회를 먹자고 하셔서 같이 나갔습니다.

어쩌다보니 얻어먹게 됬네요. 헤헤... 감사합니다.


원래 플랜은 노량진수산시잔에서 뭔갈 먹을까 했는데 영 별로더군요.

그래서 형이 아는 가게로 가게되었습니다.



내부는 이런느낌 2층도 있습니다.

뭔가 가정집같은 푸근한 느낌입니다.


저희가 먹은것은 활어회 中 50000원입니다.


일단 스끼다시가 깔립니다.



멍개와 미역, 소라의 장절임.

멍개도 그렇고 신선해서 잘먹었습니다. 제철이라서 그런지 씁쓸한맛은 없고 달달했습니다.

특히 저 미역은 비려서 잘못먹는데 이건 맛있더군요.


회무침과 사라다.

회무침은 슥슥 비벼먹었습니다. 적당히 회덩어리와 함께 달달한 초장이 좋은 녀석이죠.


파래부침개.

평범한 파래부침개. 특이하게 피자처럼 잘라주셨네요.



그리고 메인인 회. 광어와 우럭중심입니다.

양도 꽤 되서 신선해서 그런지 탱탱하고 쫀득한게 꿀맛이 따로없습니다.

오랜만에 먹는 활어라서 그런지 참 좋더군요.



꽁치구이.

꽁치구이하면 과거 그지같은 뭐 집이 생각나는데 이곳은 당연히 그런거 없이 촉촉하게 잘 나왔습니다.


김마끼하고 콘치즈.

조금 늦게 나왔지만 잘먹었습니다. 마끼의 경우는 내부에 날치알이 들어가있습니다.


그리고 마무리는 서더리로 만든 매운탕.

네타가 신선하다 보니 시원하고 좋았습니다. 잘먹었네요.

미나리하고 콩나물이 주축으로 끓이는 매운탕입니다.



그렇네요. 오랜만에 한국식 횟집에 갔습니다. 덕분에 참 이리저리 잘 먹었네요.

전체적으로 신선하고 질 좋은 재료들을 사용해서 맛있습니다. 기본이 탄탄한 느낌.

흔히 말하는 동네에 하나쯤 있는 맛있는 동네횟집의 느낌.

형님이 오래 다니셔서 그런지 사장님도 나와서 인사도 하고... 뭐 그랬습니다.

형말로는 오래전부터 있던 가게인데 잠시 쉬시다가 자리를 이전해서 하시는거라고 하네요.

장승배기 근처에서 회가 먹고 싶다, 혹은 근처에 사신다면 오셔도 후회하지 않을 집입니다.




덧글

  • 이글루스 알리미 2017/06/19 09:35 # 답글

    안녕하세요, 이글루스입니다.

    회원님의 소중한 포스팅이 6월 19일 줌(zum.com) 메인의 [이글루스] 영역에 게재되었습니다.

    줌 메인 게재를 축하드리며, 게재된 회원님의 포스팅을 확인해 보세요.

    그럼 오늘도 행복한 하루 보내시길 바랍니다.

    고맙습니다.
댓글 입력 영역


애니메이션 편성표 - 애니시아

A타입 클린 캠페인 위젯

전국통계 임